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0

지스타2021, 온-오프라인 행사로 11월 17일 개최 확정

기사승인 2021.06.10  15:45:06

공유
default_news_ad1
ad45
ad48
ad37
ad38
ad39
ad35

- 동시 참관객 수 제한 상황 대응을 위한 전시 일자 및 운영 공간 확대 검토 중

[게임플] 지스타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중심으로 진행된 작년과 달리 올해 개최될 ‘지스타 2021’에선 오프라인 전시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이번에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진행된 타 전시회에서 코로나19 감염된 사례가 없는 점과 원활히 이루어지고 있는 백신 접종을 통해 ‘지스타 2021’이 개최되는 11월 이전에 집단면역이 형성될 수 있는 점 등을 고려한 다음 오프라인 전시를 결정했다.

또한 ‘지스타 2021’은 현재 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시설 면적 당 참관객 수가 제한돼 한 번에 많은 참관객이 올 수 없는 상황에 고려해 BTC 행사 기간을 기존 4일에서 5일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

만약 일정 확대가 결정될 경우, 개막일인 11월 17일부터 11월 21일까지 5일 간, 부산 벡스코에서 지스타를 개최할 계획이다.

더불어 개최도시인 부산광역시와 협력하여 벡스코 전시장 외에도 부산유라시아플랫폼, 수영만요트경기장, 부산시립미술관, 영화의전당, 해운대 해수욕장(구남로), 부산이스포츠경기장 등 실내외의 다양한 공간들을 참가사들이 활용할 수 있게끔 제공한다.

여러 공간을 활용함에 따라 참관객들이 분산되면 코로나19 감염에 대응함과 동시에 부산 전역을 게임 문화 축제의 공간으로 구축해 나간다는 것이 조직위의 방침이다.

온라인 전시의 경우, 작년과 같이 지스타TV를 통해 방송 형태의 BTC 참가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BTB 역시 온라인 화상회의 솔루션 기반의 지스타 라이브 비즈 매칭을 운영한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온-오프라인 전시 형태는 코로나19 등의 상황과 무관하게 앞으로도 계속 유지할 계획이며, 참가 기업의 상황에 맞게 온-오프라인을 선택해서 참여하는 것이 가능하다.

온-오프라인 전시의 세부적인 운영 범위와 정책은 코로나19의 확산 추이 및 백신 접종에 따른 방역수칙 변동 상황, 백신 접종자에 대한 인센티브 혜택 정책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 후 최종 확정 지을 예정이다.

한편, 지스타 참가를 원하는 게임사들의 조기신청 접수는 7월 1일부터 7월 22일까지 이후엔 일반신청으로 전환된다. 만일 기한 이전에 전체 부스가 소진되면 접수 마감되므로 참가를 원한다면 빠르게 신청할 필요가 있다.

전시 기간을 비롯한 세부 프로그램 및 운영 계획 등 지스타2021의 자세한 정보는 추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추가적으로 안내될 계획으로 온-오프라인 행사로 전환한 지스타2021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된다.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