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0

마이크 모하임, 게임사 드림헤이븐 설립 '제2의 블리자드 만들까?'

기사승인 2020.09.24  10:49:43

공유
default_news_ad1
ad45
ad48
ad37
ad38
ad39
ad35

- 전직 블리자드 개발사 다수가 속해있어 완성될 게임에 대한 기대감 상승

[게임플]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설립자이자 전 CEO인 마이크 모하임이 새로운 게임 개발을 위한 스튜디오 ‘드림헤이븐’을 설립해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드림헤이븐은 캘리포니아 어바인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시크릿 도어와 문샷 게임즈 등 두 개의 산하 스튜디오를 보유하고 있는 개발사로 당연히 마이크 모하임이 또다시 CEO 자리에 올라 게임사를 대표한다.

드림헤이븐의 CEO로 다시금 활약하게 된 마이크 모하임은 1991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전신인 ‘카오스 스튜디오’를 설립하고, 이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로 변경돼 지금의 자리에 오르기까지 약 30년 이상을 재직하며 국내외 많은 팬들에게 인기를 얻어왔다.

그렇게 영원할 것만 같았던 마이크 모하임은 2018년 CEO 자리에서 물러나더니 2019년엔 결국 오랫동안 몸담아왔던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를 떠나고 더 이상 아무런 소식을 접할 수 없었는데, 이번에 드림헤이븐을 설립하면서 다시 업계로 복귀했다.

두 개의 스튜디오 중 문샷 게임즈는 현재 언리얼엔진4와 관련된 개발 경험자 및 1인칭 액션 게임 및 콘솔 게임 개발 경험자를 구인 구직 중으로 해당 정보를 통해 문샷 게임즈는 콘솔 기반의 언리얼엔진4를 사용한 1인칭 액션, 네트워크 플레이가 가능한 게임을 구상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더불어,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전 책임 프로듀서이자 하스스톤 팀을 이끌었던 제이슨 체이스를 비롯해 스타크래프트2와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을 담당했던 더스틴 브로더 등 전직 블리자드 출신 개발자들이 대거 포진해 있다.

시크릿 도어에는 아직 어떤 게임을 만들지 밝혀지지 않았으나, 하스스톤, 스타크래프트2,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책임 프로듀서 및 워크래프트3 리드 프로듀서였던 크리스 시거티,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디렉터로 인지도를 쌓았던 앨런 다비리 등 광범위한 업계 경험을 쌓아온 개발자들이 합류했다.

드림헤이븐의 CEO 마이크 모하임은 "여러 게임과 해당 커뮤니티에 깊은 관심이 있는 뛰어난 인재들과 팀을 이뤄 기뻐서 가슴이 다 설렌다"며, "배경과 국경을 불문하고 사람들을 하나로 모으는 게임의 힘을 항상 믿어왔다. 드림헤이븐과 함께 세계 곳곳의 게이머들과 새로운 경험을 만들어 공유하는 날이 오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