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0

'쟁취하라' 2020 롤드컵 9월 25일 중국 상하이 개최

기사승인 2020.08.01  12:53:40

공유
default_news_ad1
ad45
ad37
ad38
ad39
ad35

- 10월 31일 신설 경기장인 푸동 축구 경기장에서 결승전 진행

리그 오브 레전드를 개발 및 서비스하고 있는 라이엇 게임즈가 ‘2020 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을 중국 상하이에서 9월 25일부터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롤드컵은 한국을 포함한 12개 지역별 리그에서 상위권을 차지한 팀들이 모여 세계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로, 올해는 원래 리그오브레전드 e스포츠 10주년을 기념해 큰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선수와 팬을 포함한 모든 대회 관계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상하이 한 곳에서만 진행하는 것으로 변경했다.

이는 선수단 및 대회 관계자들의 이동을 최소화하고, 대회 환경을 더욱 세밀하게 관리하기 위한 조치로, 보건 기관 및 당국의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만반의 준비를 바탕으로 대회를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롤드컵의 테마는 ‘쟁취하라’로, 지난 10년간 변함없는 사랑을 받아왔던 리그오브레전드가 e스포츠에서 더 나아가 진정한 스포츠로 거듭나고자 하는 바람을 담았으며, 9월 25일에 개막해 10월 31일에 결승전을 치른다.

결승전은 올 9월 말 완공되는 상하이 상강의 새로운 홈구장이자 2023년 AFC 아시안 컵이 열릴 예정인 경기장인 '푸동 축구 경기장''에서 실시해 이번 롤드컵 결승전이 해당 경기장에서 치러지는 첫 경기가 된다.

또한, 2017년 롤드컵에서 선보였던 장로 드래곤’부터 2019년 ‘트루 데미지’에 이르기까지 롤드컵 오프닝 무대마다 진보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였던 만큼, 라이엇게임즈가 올해는 어떤 오프닝 무대를 선보일지 전세계 팬들 사이의 이목이 집중됐다.

존 니덤 라이엇 게임즈 글로벌 e스포츠 총괄은 “드림핵의 작은 무대에서 시작한 월드 챔피언십은 불과 10년 만에 세계 유수의 경기장에서 진행하는 대회가 됐다. 팬 여러분의 끊임없는 성원 덕에 LoL e스포츠를 발전시켜가고 있다.”며, “지금 모든 계획을 다 말씀드릴 수 없지만, LoL e스포츠만의 방식으로 디지털 환경에서 대회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오는 2021년에도 중국에서 롤드컵을 개최해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올해 보여주지 못한 10주년 이벤트들을 선사할 계획임을 발표했다. 이로 인해 기존 2021년 개최 예정지였던 북미는 2022년에 롤드컵이 열릴 예정이며, 자세한 계획은 추후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