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0

'지난해와 다를까?' 블리즈컨 2019, 디아블로4-오버워치2 나올지 기대감

기사승인 2019.10.31  11:45:13

공유
default_news_ad1
ad45
ad37
ad38
ad39
ad35

- PVE위주의 오버워치2, 디아블로2 리마스터에 대한 기대감도 상승

[게임플]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게임쇼, ‘블리즈컨 2019’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블리즈컨 2019’는 오는 11월 1일과 2일(현지 시각) 양일간 진행될 예정으로 개최일이 다가올수록 국내, 외 커뮤니티에서 여러 관련 소문들이 들끓고 있다. 지난해에는 질타를 받긴 했으나 신작을 비롯한 업데이트 내용이 공개되는 게임쇼인만큼 그 기대감은 여전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에 공개된 블리즈컨 일정에는 미공개 세션이 4개나 존재한다. 그동안의 블리즈컨 일정표가 어떤 내용이 발표될지 추리할 수 있는 여지를 줬던 것을 감안하면, 이번 행사에서는 ‘큰 소식’이 들려올 가능성이 높다.

 

# 디아블로4와 디아블로2 리마스터 이제는 등장할까?

블리자드를 선호하는 유저들이 무엇보다 바라는 소식은 디아블로의 차기작 소식일 것이다. 지난해 디아블로 이모탈로 실망한 유저들이 대부분이지만, 그래도 디아블로 시리즈에 대한 기대감은 여전하다.

이러한 기대감에 힘입어 현재 공개가 가장 유력시되고 있는 타이틀은 디아블로4와 디아블로2 리마스터다.

디아블로4에 대한 정보는 커뮤니티를 통해 퍼진 사진으로부터 비롯됐다. 바로 콘셉트 아트북인 ‘The art of Diablo’로 보이는 이미지가 유출된 것. 해당 이미지에서는 지금까지의 디아블로 시리즈와 함께 디아블로4에 대한 내용도 담겨 있어 정보의 신빙성이 높아지고 있다.

이후 신규 캐릭터의 콘셉트 아트가 또 다시 유출되면서 해당 소문은 더욱더 물살을 탔다. 사실상 이번 블리즈컨을 통해 디아블로4가 공개되는 것이 기정 사실화 되고 있는 것이다.

디아블로2 리마스터의 가능성은 최근 진행된 블리자드 샵의 업데이트로 인해 제기됐다. 해당 업데이트를 통해 새로운 디아블로2의 아이콘이 등장한 것. 워크래프트3 리마스터(리포지드)가 공개되기 전에도 워크래프트3의 로고가 변경된 바 있기에, 유저들은 디아블로2 리마스터가 등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신규 영웅 애쉬 등의 정보를 사전 유출한 ‘Metro_ow’가 해당 소식들을 유추한 만큼, 관련 루머에 대한 신뢰도가 상승했다.

 

# PvE 콘텐츠 추가? 오버워치2일까, 대규모 업데이트일까?

아직 출시된지 3년 밖에 되지 않은 오버워치의 후속작 소식도 들려왔다. 바로 美 ESPN이 자체적으로 입수한 블리즈컨 관련 문서에서 오버워치2의 세부적인 정보를 확인했다고 보도한 것이다.

밝혀진 내용에 따르면 오버워치2에는 기존 점령, 쟁탈, 호위가 혼합된 신규 PvP모드 푸시(Push)와 4인 협동 스토리 미션, 레벨 육성과 특성 시스템, 아이템 시스템 등이 담길 예정이다. 특히 PvE모드의 경우 그동안 정체됐던 오버워치의 스토리가 전개될 것으로 예상되어 더욱 기대감을 심어주고 있다.

이와 함께 ESPN은 최소 1명 이상의 신규 영웅이 공개될 것으로 추측했다.

다만 게임이 출시된지 얼마되지 않았기에, 별도의 후속작이 아닌 대규모 업데이트일 것이라는 예상도 혼재하고 있다. 실제로 상술한 미공개 세션과는 별개로 오버워치 업데이트 발표 세션이 따로 있기 때문에, 해당 세션에서 내용들이 공개될 수도 있다.

 

# 다양한 정보들이 얽히고 있는 블리즈컨 2019, 올해는 어떨까?

이외에도 리치왕 볼바르 폴드라곤이 등장하는 월드오브워크래프트(WoW)의 신규 확장팩에 관한 이야기와, 신규 확장팩의 명칭이 ‘섀도우 랜드’일 것이라는 정보도 확산되고 있다. 실제로 지난 ‘격전의 아제로스’에서 실바나스의 의아한 마지막 행보가 있었기에, 해당 이야기를 밝히는 확장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상태다.

해당 이슈들은 꽤나 신뢰도가 높지만, 아직까지 공식 세션 발표와 입장이 나온 것이 아니기에 확신하기에는 이르다. 지난해에도 디아블로2 리마스터와 디아블로4 신작에 대한 루머와 기대감은 상당했었기 때문이다.

과연 이번 블리즈컨에서는 유저들을 만족시킬만한 정보가 공개될지가 주목된다.

 

정진성 기자 js4210@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